ad29

'검은양 게임' 김나정, 맥심 7월호 '질투'편 표지 3종 공개

기사승인 2022.06.24  15:08:06

공유공유하기
default_news_ad1
   
▲ 맥심 제공

[스타데일리뉴스=천설화 기자] SBS '검은양 게임'에 등장하며 눈길을 끈 미스맥심 김나정이 맥심 7월호 '질투' 편의 표지를 장식했다.

3년째 맥심 모델 겸 맥심 ‘주말의 날씨’ 시리즈의 기상캐스터로도 활동 중인 김나정은 2019년 미스맥심 콘테스트(미맥콘)로 데뷔하여 지금까지 총 4번의 맥심 표지를 장식했다.

   
▲ 맥심 제공

김나정이 표지를 장식한 맥심 7월호의 통권 테마는 '질투'다. 미스맥심 김나정은 질투를 상징하는 색깔인 노란색 비키니와 노란 장미꽃, 오렌지 주스 등의 소품으로 한여름 바캉스 콘셉트를 완벽하게 소화했다. 

미스맥심 데뷔 3년 차인 김나정은 "처음 맥심 화보를 찍을 때는 서툰 점이 많았다. 어느덧 3년 차가 되어 네 번째 표지, 그것도 맥심에서 가장 섹시한 여름의 7월호 표지 모델이 되다니 감개무량하고 만감이 교차한다"라며 화보 촬영 소감을 밝히기도 했다. 

   
▲ 맥심 제공

맥심 2022년 7월호 '질투'편에서는 미스맥심 강하빈, 김서아, 김은진, 박근나, 장혜선 등 화보와 유튜브 대세 스타 '너덜트' 등을 만날 수 있다. 

   
▲ 맥심 제공

천설화 기자 news@stardailynews.co.kr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tardailynews.co.kr

copyrightⓒ스타데일리뉴스.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스마트 폰에서 만나는 스타데일리뉴스 [온라인 페이지] 바로가기

ad37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