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29

서신애, (여자)아이들 수진 해명 후 의미심장 SNS 글 "난 네 친구 아냐"

기사승인 2021.02.22  17:55:34

공유공유하기
default_news_ad1
   
▲ 서신애, (여자)아이들 수진 ⓒ스타데일리뉴스

[스타데일리뉴스=김제니 기자] 배우 서신애의 학교폭력 가해자로 지목된 그룹 (여자)아이들 수진이 대화조차 나눠본 적 없다고 해명한 가운데, 서신애가 의미심장한 내용의 SNS 글을 게재했다.

서신애는 22일 자신의 SNS에 팝 가수 빌리 아일리시(Billie Eilish)의 노래 'Therefore I Am'(데어포어 아이 엠)을 재생 중인 음악 어플 화면을 캡처해 게재했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해당 곡의 가사에 집중했다. 'Therefore I Am'의 가사에는 "I'm not your friend"(난 네 친구가 아냐), "Get my pretty name out of your mouth"(내 예쁜 이름은 언급하지마), "I don't want press to put your name next to mine"(내 이름 옆에 네 이름이 적힌 기사를 원하지 않아) 등의 문장이 담겨 있어 시선을 모은다.

앞서 이날 (여자)아이들 수진은 학교폭력 의혹을 부인하는 과정에서 서신애를 언급했다. 과거 예능프로그램에 출연해 학교폭력을 당했다고 털어놨던 배우 서신애의 가해자로 지목된 것에 대해 수진은 "저는 서신애 배우님과는 학창시절 대화를 나눠본 적도 없다. 이분께도 이 일로 피해가 간 거 같아 죄송하다"고 해명했다.

김제니 기자 news@stardailynews.co.kr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tardailynews.co.kr

copyrightⓒ스타데일리뉴스.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스마트 폰에서 만나는 스타데일리뉴스 [온라인 페이지] 바로가기

ad37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