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29

'볼빨간 신선놀음' 성시경, 촌철살인 맛 평가 "토사물 비주얼이다"

기사승인 2021.01.22  14:18:31

공유공유하기
default_news_ad1
   
▲ MBC ‘볼빨간 신선놀음’

[스타데일리뉴스=천설화 기자] MBC 요리 예능프로그램 ‘볼빨간 신선놀음’이 매주 금요일 저녁 8시 45분으로 편성을 바꿔 더 강력한 꿀잼을 선사한다.

오늘(22일) 저녁 8시 45분에 방송되는 MBC 예능 ‘볼빨간 신선놀음’에서는 ‘미식 만렙’ 성시경이 도전자들에게 살벌하고 냉정한 평가를 해 모두를 긴장하게 했다.

블라인드 맛 평가로 이루어지는 신개념 요리 프로그램인 ‘볼빨간 신선놀음’. 개성 넘치는 입맛을 자랑하는 4MC(서장훈, 김종국, 성시경, 하하)는 예리한 맛 평가를 통해 도전자들의 음식을 평가하게 된다. 특히 연예계 대표 ‘요섹남’이자 ‘미식 만렙’ 성시경은 첫 회부터 촌철살인 시식 평을 통해 많은 도전자를 두려움에 떨게 하기도 했는데, 2회에서도 역시 그 진가(?)를 보여줬다는 후문이다.

문제의 요리는 시작부터 난관을 마주했다. 웬만하면 맛있다고 평하는 ‘프리패스 입맛’ 김종국과 하하마저도 외면할 만한 비주얼이었던 것. 이에 성시경도 한껏 찡그린 표정으로 “비주얼은 거의 토사물이거든요.”라며 의문의 라면과 조우했는데, 하지만 혹평을 쏟아낼 듯했던 첫 시식평과는 달리 “냄새는 괜찮다”며 긍정의 평가를 남겨 모두의 궁금증을 자아냈다. 

정체불명의 라면과 마주한 4MC! 모두를 경악하게 한 이 라면의 정체는 무엇이었을지! 오늘 저녁 8시 45분에 방영하는 신개념 블라인드 요리쇼 MBC ‘볼빨간 신선놀음’에서 확인할 수 있다.

천설화 기자 news@stardailynews.co.kr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tardailynews.co.kr

copyrightⓒ스타데일리뉴스.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스마트 폰에서 만나는 스타데일리뉴스 [온라인 페이지] 바로가기

ad37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