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29

[S톡] 박보검, 방심할 틈이 없다

기사승인 2020.03.23  09:50:18

공유공유하기
default_news_ad1
   
▲ 박보검 ⓒ스타데일리뉴스

[스타데일리뉴스=김현수 기자] 잠시 잊어보려 해도 다른 이들을 마음에 두려해도 틈을 주지 않는다.

밝은 미소와 건실한 이미지, 항상 노력하는 배우로 여심을 사로잡고 있는 박보검이 왜 여심사냥꾼인지, 보면 바로 입덕하게 만드는지 그 이유를 제대로 보여주고 있다.

지난해 1월 ‘남자친구’ 종영 이후 대중과 별다른 접점이 없었던 박보검이 지난 주말 시청자들의 눈과 귀는 마음까지 송두리째 사로잡았다. 

‘1박 2일’ ‘효리네 민박’ 등 어쩌다 출연한 예능을 통해 항상 갑작스럽게 더 멋진 매력을 발산하며 팬들을 양산해온 박보검이 이번에는 음악예능으로 많은 화제를 모으며 ‘더 이상은 없다’라고 할 만큼 최고의 매력을 보여줬다.

지난 20일 KBS 2TV ‘유희열의 스케치북’에 이승철과 함께 깜짝 게스트로 출연한 박보검은 이승철의 히트곡 ‘내가 많이 사랑해요’를 비롯해 토이의 ‘좋은 사람’ 등을 피아노 연주로 들려주며 반하지 않은 수 없는 매력을 발산했다.

또한 박보검이 출연한 공과 음악으로 많은 사랑을 받은 ‘별 보러 가자’를 직접 노래해 심상치 않은 가창력까지 과시, 어느 것 하나 모자람 없는 완벽한 무대를 시청자들에게 선물했다.

21일 밤에는 뜨거운 사랑 속에 종영한 ‘이태원 클라쓰’에 특별출연, 드라마의 대미를 화려하게 장식했다. 화제만발인 드라마에 특별출연 소식을 알리며 뜨거운 관심을 받은 박보검은 짧은 출연이지만 훈훈한 외모와 연기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특히 오수아 역의 권나라와 마지막 순간 핑크빛 러브라인까지 암시하며 극에 재미를 불어넣는 등 특별출연의 남다른 클라쓰를 보여줬다.

드라마 '구르미 그린 달빛'에서 호흡을 맞춘 김성윤 PD와의 인연으로 ‘이태원 클라쓰’에 출연한 박보검은 ‘유스캐’에 이어 드라마 특별출연까지 이어지며 지난 주말 각종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를 뜨겁게 달궜다.

예능과 드라마에서 기대했던 것보다 더 강력한 매력을 발산, 방심한 대중들의 마음을 한 순간에 사로잡은 박보검은 영화 ‘서복’ 촬영을 마친데 이어 tvN ‘청춘기록’ 출연을 결정, 2020년 하반기 대중들의 시선을 고정시킬 계획이다.

김현수 기자 news@stardailynews.co.kr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tardailynews.co.kr

copyrightⓒ스타데일리뉴스.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스마트 폰에서 만나는 스타데일리뉴스 [온라인 페이지] 바로가기

ad37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