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29

‘사람이좋다’ 박찬숙, “남편 10년 전 직장암으로 사별”

기사승인 2019.09.10  22:35:51

공유공유하기
default_news_ad1
   
▲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 방송 캡처

[스타데일리뉴스=김제니 기자] ‘사람이 좋다’에 출연한 박찬숙이 10년 전 세상을 떠난 남편을 언급했다.

10일 오후 방송된 MBC 시사교양프로그램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에는 여자 농구의 전설 박찬숙이 출연했다.

이날 박찬숙은 소개팅으로 만나 7년의 연애 끝에 결혼한 남편의 이야기를 꺼냈다. 결혼과 함께 은퇴했던 박찬숙은 결혼 생활 3년 만에 다시 캐스팅돼 주부 선수로 재활약했는데, 당시 남편의 외조가 큰 힘이 됐다고.

박찬숙은 “남편은 10년 전 암으로 세상을 떠났다. 대장암에서 진도가 더 나가서 직장암이었다”라며 “어떻게든 살려달라고 했고, 직장암 수술을 했는데 잘 안됐다. 수술하고 3년 있다가 돌아가셨다”라고 말했다.

한편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는 매주 화요일 오후 10시 5분에 방송된다.

김제니 기자 news@stardailynews.co.kr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tardailynews.co.kr

copyrightⓒ스타데일리뉴스.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스마트 폰에서 만나는 스타데일리뉴스 [온라인 페이지] 바로가기

ad37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