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29

‘연애의맛2’ 이형철♥신주리, 적나라한 속궁합에 부끄 “전형적으로 좋은 궁합”

기사승인 2019.07.11  23:44:07

공유공유하기
default_news_ad1
   
▲ TV조선 '연애의 맛2' 방송 캡처

[스타데일리뉴스=김제니 기자] ‘연애의 맛2’에 출연한 이형철과 신주리는 타로점을 보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11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예능프로그램 ‘우리가 잊고 지냈던 두 번째 : 연애의 맛’(이하 ‘연애의 맛2’)에서는 이형철과 신주리가 출연했다.

이날 타로 마스터는 이형철과 신주리에게 “두 분이 굉장히 깊은 인연”이라고 말했다. 이어 타로 마스터는 “주리 씨는 호감이 있으며 어떻게 표현하느냐가 문제고, 형철 씨는 약간 애 같은 면이 있어서 호감이 있어도 거절당할까 싶어 쉽게 표현을 못 하는 성격”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타로 마스터는 “주리 씨는 마음에 들지 않으면 시간 낭비를 안 하는 스타일이고, 형철 씨는 실제로 꽂혀야 만나는 사람”이라며 두 사람이 방송 때문에 만나는 것이 아니라 실제로 호감을 가지고 만나고 있다고 평가했다.

이어 타로 마스터는 두 사람의 속궁합을 봤다. 타로 마스터는 이형철에게 “낮에는 차갑고, 밤에는 뜨거운 타입”이라고 설명해 두 사람을 부끄럽게 했다.

이형철은 “자식운은 어떠냐?”고 물었고, 타로마스터는 “애는 혼자 낳나요? 남성분이 건강해 여성 분을 피곤하게 할 수도 있지만, 전형적으로 좋은 궁합”이라고 답해 이형철과 신주리의 얼굴을 붉게 만들었다.

한편 TV조선 ‘연애의 맛2’는 매주 목요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김제니 기자 news@stardailynews.co.kr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tardailynews.co.kr

copyrightⓒ스타데일리뉴스.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스마트 폰에서 만나는 스타데일리뉴스 [온라인 페이지] 바로가기

ad37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