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29

만트럭버스코리아, '뉴 MAN TGL' 탁월한 승차감과 주행 안정성 자랑 (2018 부산국제모터쇼)

기사승인 2018.06.10  21:10:37

공유
default_news_ad1
   
▲ 2018 부산국제모터쇼 만트럭버스코리아 부스 전경 (만트럭버스코리아 제공)

[스타데일리뉴스=백진욱 기자] 세계적인 상용차 생산업체인 만그룹의 한국지사인 만트럭버스코리아(대표 막스 버거)가 지난 7일 프레스데이를 시작으로 17일까지 부산 해운대 벡스코에서 열리는 2018 부산국제모터쇼에 '뉴 MAN TGL'을 공개했다.

만트럭버스코리아는 이번 2018 부산모터쇼에 역대 최대규모의 전시장을 마련하고 18년식 MAN TG 뉴 시리즈 모델 p아시아 프리미어 뉴 MAN TGL 190마력 중소형 카고트럭 p뉴 MAN TGX 640마력 트랙터 p뉴 MAN TGM 320마력 대형 카고트럭 등 3종을 아시아 최초로 국내에 선보였으며, 현재 경기도권 및 부산을 중심으로 이용되고 있는 2층 광역버스 pMAN 라이온스 더블데커도 전시했다.

아시아 최초로 공개된 뉴 MAN TGL 3.5톤 트럭은 중소형 트럭 시장 수요에 발맞춘 차량으로 대형급 수준의 캡 사이즈와 국내 최고 수준의 내부 인테리어를 적용했다. 여기에 국내 중소형 트럭 최초 후륜 에어 서스펜션을 탑재해 승차감과 주행 안정성 뿐 아니라 민감한 화물까지도 보호할 수 있다.

또한 이번 2018 부산모터쇼를 통해 AS강화에도 신경써 현재 20개의 서비스 네트워크를 22개로 확대할 계획이며, 보증 기간 종료 전 고객을 대상으로 보증에 포함된 부품은 물론 포함되지 않은 일부 품목들까지 무상 점검을 제안하는 능동형 고객 서비스 프로그램인 'MAN 프로액티브 케어'를 도입할 계획이다.  

막스 버거 만트럭버스코리아 사장은“국내 고객들에게 더욱 안전하고 편안한 운송 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해 프리미엄 제품 라인업과 양질의 서비스를 지속 확대한 결과, 꾸준한 성장세를 이어올 수 있었다”면서 “이에 안주하지 않고 올해를 새로운 도약의 원년으로 삼아 고객의 다양한 니즈에 적합한 적재적소의 운송 솔루션을 제시하며 상용차 시장을 선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부산모터쇼 기간동안 만트럭버스코리아 부스를 방문하는 일반 관람객들을 위해 차량 전시 외에도 신명나는 난타 공연이 1일 3회 진행되며, 더블데커 인증샷 이벤트 및 MAN AS 서비스를 주제로 한 퀴즈 이벤트, 2층 라운지에서 방문객들이 편히 쉴 수 있는 휴식공간과 함께 'MAN 카카오 플친 맺기' 등 깜짝 이벤트도 진행된다.

백진욱 기자 news@stardailynews.co.kr

스타데일리뉴스 인기뉴스

ad36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tardailynews.co.kr

copyrightⓒ스타데일리뉴스.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스타데일리뉴스 사진 영상 외
[콘텐츠 구매] 바로가기

스마트 폰에서 만나는 스타데일리뉴스
[온라인 페이지] 바로가기

종합인터넷신문 스타데일리뉴스 SNS
[페이스북] [페이스북 페이지] [트위터][네이버 포스트] 바로가기

ad31
ad26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32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포토

1 2 3 4 5 6 7 8
set_P1
default_side_ad3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