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29

황치열, 캐니다 토론토도 뜨겁게 달궜다...발라드부터 댄스까지 꽉 채워

기사승인 2017.08.13  10:18:31

공유
default_news_ad1
   
▲ 황치열 캐나다 공연 ⓒ하우엔터테인먼트

[스타데일리뉴스=천설화 기자] 가수 황치열이 데뷔 첫 캐나타 단독 콘서트를 성황리에 마쳤다. 

황치열은 지난 10일~11일 오후 7시 30분(현지 시간) 양일간 캐나다 토론토 매시홀(Massey Hall)에서 'Hwang Chi Yeul Concert in Toronto'를 개최하고 팬들과 특별한 시간을 가졌다. 

데뷔 후 처음으로 갖는 캐나다 단독 콘서트인 만큼 이틀 동안 캐나다 현지인은 물론 미국, 중화권, 한국 등 국적을 불문한 4천여 명의 팬들이 운집해 황치열의 인기를 실감케 했다. 

황치열은 댄스와 발라드를 넘나드는 다채로운 라이브 무대로 꽉 채운 환상적인 공연을 선사하며 현지 관객들의 폭발적인 호응을 이끌어 냈다. 

이날 황치열은 현지 팬들의 뜨거운 성원에 화답하며 '뱅뱅뱅'으로 콘서트의 화려한 오프닝을 열었다. 

이어 '불후의 명곡'과 중국판 '나가수' 등 경연 프로그램에서 선보였던 '그사람', '아버지', '오공', '하얀 나비', '구름 나그네', ‘왕비', '청사과락원', '고해', '일로상유니', '황띠라우' 를 비롯해 신곡들로 무려 20여곡의 꽉 찬 무대를 선사했다. 팬들의 성원에 화답하는 황치열의 화끈한 무대 매너가 이어져 공연장의 분위기를 뜨겁게 달궜다. 

또 최근 발표한 새 앨범의 타이틀곡 '매일 듣는 노래'를 비롯한 수록곡 '사랑 그 한마디', '각' 등 신곡 무대를 선사하며 팬들의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 

콘서트의 마지막은 중국판 '나가수'에서 선보였던 '허니'와 '개변자기'로 콘서트의 대미를 화끈하게 장식했다.   

한편 캐나다 단독 콘서트를 성황리에 마친 황치열은 '매일 듣는 노래'로 각종 음원차트 상위권을 꾸준히 장악하며 음원 강자로 군림하고 있다.

천설화 기자 news@stardailynews.co.kr

스타데일리뉴스 인기뉴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tardailynews.co.kr

copyrightⓒ스타데일리뉴스.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스타데일리뉴스 사진 영상 외
[콘텐츠 구매] 바로가기

스마트 폰에서 만나는 스타데일리뉴스
[온라인 페이지] 바로가기

종합인터넷신문 스타데일리뉴스 SNS
[페이스북] [페이스북 페이지] [트위터][네이버 포스트] 바로가기

ad28
ad31
ad26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32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포토

1 2 3 4 5 6 7 8
set_P1
default_side_ad3
default_bottom
#top